Tag Archive | BoA

[Lyric] BoA – Disturbance (그런 너) (Hangeul-Romanization)

harhar

BoA – 그런 너 (Disturbance)

(Hangeul)
기억이 나질 않아 나를 바라보던 눈빛
따뜻하고 포근했던 네 품도
언제부턴가 우린 서로를 알려 하지 않고
알고 싶어하지도 않았었지

변해가는 우리 모습에
너무 차가워 손을 댈 수 조차 없어
지쳐가는 무관심 속에
아무 것도 할 수 없는 내가 더욱 미워져

내 눈을 쳐다보지 않는 너
내 마음을 읽지 않는 너
내 슬픔을 외면하는 너
사랑해 이 말이 부족했던 건 아닐까

처음에는 몰랐어 그냥 바쁜 줄 알았어
뜸해지는 너의 연락과 만남
기다리면 오겠지, 내가 이해해야지
하면 할 수록 더 멀어져 간 너

난 제자리에 서있는데
네 모습이 희미해져 보이지 않아
난 돌아가는 길도 몰라
그러니 내게로 와 어서 나를 구해줘

내 눈을 쳐다보지 않는 너
내 마음을 읽지 않는 너
내 슬픔을 외면하는 너
사랑해 이 말이 부족했던 건 안일까

모든 게 순식간에 정리가 되는 날
정신차리고 보니 정말 나 혼자
바보처럼 울고 있니 끝이다 생각하니
아무 것도 떠오르지 않아

내 눈을 쳐다보지 않는 너
내 마음을 읽지 않는 너
내 슬픔을 외면하는 너
사랑해 그 말이 듣고 싶던 건 아닐까

그런 너

(Romanization)
Gieogi najil anha nareul barabodeon nunbit
Ttatteuthago phogeunhaetdeon ne phumdo
Eonjebutheon-ga urin seororeul allyeohaji anhgo
Algo sipheohajido anhasseotji

Byeonhaeganeun uri moseube
Neomu chagawo soneul dael su jocha eobseo
Jichyeoganeun mugwansim soge
Amu geotdo hal su eomneun naega deo-uk miwojyeo

Nae nuneul chyeodaboji anhneun neo
Nae ma-eumeul ikji anhneun neo
Nae seulpheumeul wemyeonhaneun neo
Saranghae i mari bujokhaetdeon geon anilkka

Cheo-eumeneun mollasseo geunyang bappeun jul arasseo
Tteumhaejineun neoye yeollakgwa mannam
Gidarimyeon ogetji, naega ihaehaeyaji
Hamyeon hal surok deo meoreojyeo gan neo

Nan jejarie seo-inneunde
Ne moseubi himihaejyeo boji anhna
Nan doraganeun gildo molla
Geureoni naege wa eoseo nareul guhaejwo

Nae nuneul chyeodaboji anhneun neo
Nae ma-eumeul ikji anhneun neo
Nae seulpheumeul wemyeonhaneun neo
Saranghae i mari bujokhaetdeon geon anilkka

Modeun ge sunsikgane jeongniga dweneun nal
Jeongsin charigo boni jeongmal na honja
Babocheoreom ulgo inni kkeuthida saenggakhani
Amu geotdo tteo-oreuji anhna

Nae nuneul chyeodaboji anhneun neo
Nae ma-eumeul ikji anhneun neo
Nae seulpheumeul wemyeonhaneun neo
Saranghae geu mari deudgo sipdeon geon anilkka

Geureon neo

= = =
Posted by: Taemznuna
Hangeul lyric: http://blog.naver.com/taijijaesung/20177531101
Romanization by Taemznuna

Advertisements